2009.12.29 22:30

나무 - 김광석

대학생 시절 가장 좋아하는 노래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나는 늘 주저없이 김광석의 나무 라고 대답했었다.

"과방"으로 불렀던 과 학생회실에서 선배의 기타 반주에 맞추어 목청껏 이 노래를 불렀던 그 시절의 순수했던 내 모습이 그립다.

내 앙상한 가지와 그늘은 내 한몸 햇빛과 빗줄기를 피하기에도 너무나 부족하다.

지나가는 누구라도 넉넉히 품고 쉬게 할 수 있는 그런 가지와 그늘을 갖기를 진심으로 소망한다.

 

노래 들을 수 있는 곳

 

김광석 나무 관련하여 꼭 읽어보기를 추천하는 글

신고

'나의 노래는 나의 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들의 겨울 - 종이비행기  (0) 2010.01.04
내가 찾는 아이  (0) 2010.01.03
쥐色 귀, 녹色 눈 - 타루  (0) 2009.12.30
나무 - 김광석  (0) 2009.12.29
그곳으로 - 김광석,안치환  (0) 2009.12.14
나의 노래  (0) 2009.12.14
Trackback 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