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03.31 10:52

한다 - 안치환




과거를 묻지 마라 그 누가 말했나
사랑이라면 이별이라면 묻지 않겠다
그러나 그러나
과거를 잊지 마라 절대 잊지 마라
반역자에겐 학살자에겐 용서는 없다
없다 없다 없다
수많은 세월 흘러도 상처 아물지 않는다
그들이 아직 유유자적 여생을 즐기고 있는 한
수많은 원혼 눈물로 구천을 떠돌고 있지만
그들은 권력의 담 밑에 쥐새끼처럼 잘도 숨어 지낸다
안돼 안돼 안돼
그들을 정의 제단 앞에 세워야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과거를 잊지 말자 절대 잊지 말자
반역자에겐 학살자에겐 용서는 없다
없다 없다 없다
수많은 세월 흘러도 상처 아물지 않는다
그들이 아직 유유자적 여생을 즐기고 있는 한
이 시대를 강물처럼 살아온 풀 같은 사람들
그 가슴에 뚫린 멍화 한과 탄식을 누가 누가 채워 주려나
안돼 안돼 안돼
그들을 오월의 영령 앞에 세워야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한다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2009.12.14 22:21

그곳으로 - 김광석,안치환

대학에 입학해서 처음으로 배운 노래.
농활 가는 버스안에서 앞에 나와 마이크 잡고 불렀던 기억이 난다.
그때만 해도 시대의 아픔을 공감하며 함께 아파했었는데
많은 시간이 흐른 지금, 고민의 폭은 글로벌하게 확대되었지만 공감의 깊이는 오랜 가뭄에 바닥을 드러낸 우물같다.
카드에서 매달 월드비젼으로 빠져나가는 돈 몇만원에 시대에 대한 내 빚을 나름대로 갚고 있다고 자위하며,
처자식 먹여 살리는 일에 지고지상의 가치를 부여하며 그 외의 일은 애써 외면하려 한다.
하긴... 맨정신으로는 참 견디기 힘든 세상이다.

안치환의 노래로 알고 있었는데 유튜브에서 화질과 음향은 별로이지만 희귀한 영상을 발견하였다.

그곳으로 - 김광석 안치환



그곳으로

언제나 슬픔 속에 마음 아픈 사람들
그 누구의 사랑없이 사는 사람들

그늘속에 가려진 빛 없이 어두운 마음
사랑을 바라는 외롭고 쓸쓸한 마음

어느누가 그들의 아픈 마음 알아줄까
어느 누가 그들의 슬픔을 느끼나

이땅 어느 곳에 웃음이 있을까
하늘 아래 어느곳에 행복이 있을까

그들 모두를 웃음짓게 할수 있다면
그들 모두를 행복하게 할 수 있다면

나는 가리라 그곳으로 웃음이 넘치는 그곳으로
행복이 가득한 곳으로 가리라 그곳으로 가리라

끝없이 무언가를 찾고 있는 사람들
하염없이 누군가를 기다리는 사람들

구름속에 감춰진 나의 밝은 빛이여
바람처럼 가버린 무심한 나의 사람이여

어느 누가 그들의 눈망울을 바라보나
어느 누가 그들의 기다림을 아는가

이땅 어느 곳에 웃음이 있을까
하늘 아래 어느곳에 행복이 있을까

그들 모두를 웃음짓게 할수 있다면
그들 모두를 행복하게 할 수 있다면

나는 가리라 그곳으로 웃음이 넘치는 그곳으로
행복이 가득한 곳으로 가리라 그곳으로 가리라



신고

'나의 노래는 나의 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들의 겨울 - 종이비행기  (0) 2010.01.04
내가 찾는 아이  (0) 2010.01.03
쥐色 귀, 녹色 눈 - 타루  (0) 2009.12.30
나무 - 김광석  (0) 2009.12.29
그곳으로 - 김광석,안치환  (0) 2009.12.14
나의 노래  (0) 2009.12.14
Trackback 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